Good News
'쿡킹' 윤은혜, 제3대 쿡킹 등극 소감 "선물 받은 것 같아"
운영자 / Data : 2021-10-22 10:05:44 / Hit : 321

이미지 원본보기



[헤럴드POP=임의정 기자]지치지 않는 노력으로 2연속 쿡킹 왕좌를 지킨 윤은혜가 연예계의 숨은 요리 고수 이혜정과 영화 같은 접전을 벌인 끝에 3대 쿡킹 왕좌를 지켜냈다.

지난 21일(목) 밤 9시에 방송된 JTBC ‘쿡킹-요리왕의 탄생’(연출 박범준, 이하 ‘쿡킹’)에서는 이혜정과 럭키의 준결승전 그리고 이혜정과 윤은혜의 뜨거운 결승전이 진행된 가운데, 윤은혜가 자신의 자리를 굳건하게 지키며 ‘쿡킹’의 위엄을 뽐냈다.

지난 주 2연속 쿡킹 왕좌를 지킨 윤은혜에게 대적하기 위해 나선 실력파 6인의 도전자 중 럭키와 이혜정이 막강한 경쟁자들을 제치고 2라운드에 진출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식당을 경영 중인 럭키와 한식 조리사 자격증이 있는 이혜정은 전문적인 실력을 갖춘 만큼, 윤은혜 역시 놀라움을 금치 못해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정식 대결에 앞서 윤은혜는 팽팽한 기 싸움을 벌이는 럭키와 이혜정을 향해 “(3대 쿡킹)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내며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경쟁을 예고했다.

본격적으로 준결승전에서 붙게 된 이혜정과 럭키는 ‘혼술 요리’라는 주제에 맞게 각각 ‘돼껍세트(양장피+짜조)’와 ‘쌈두리(쌈 싸 먹는 탄두리 치킨)’를 준비했다. 요리하기 쉽지 않은 재료지만, 남편 이희준 마저 “네 메뉴네”라고 인정할 정도로 애주가인 이혜정과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사랑하는 쌈과 치킨을 무기로 내세운 주량만 와인 6병인 럭키의 자신감은 더욱 흥미진진한 대결을 예상케 했다.

럭키는 다 읊기에도 벅찬 인도의 갖가지 재료와 연육기, 힙색까지 사용해 시선 강탈 요리를 했지만 토르티야 낙하 사고를 겪었고, 이혜정은 바쁘게 요리를 이어가던 도중 순서 실수를 하는가 하면 시간 부족으로 완성된 새우젓튀김을 내놓지 못해 아쉬움을 자아냈다.

이어진 심사 시간에 럭키는 “인도와 한국 요리의 정상회담”이라는 극찬을 받았지만 “먹어본 맛”이라는 아쉬움을 남겼고, 결국 “혼술 요리의 진술”, “식감에 대한 욕심을 다 잡았다”는 평가를 받은 이혜정이 결승에 진출했다. 이에 럭키는 “존경하는 셰프님들의 칭찬 덕분에 생존 요리에서 벗어나 즐겁게 요리를 할 수 있는 힘을 얻은 것 같다”고 긍정 멘탈을 뽐냈다.

한 치의 양보도 있을 수 없는 결승전에서는 ‘해장 요리’를 주제로 9년 째 금주 중인 윤은혜는 ‘윤은혜장 세트(수란+매생이칼국수+홍시크렘브륄레)’를, 애주가 이혜정은 ‘혜장왕 수라상(복어껍칠무침+아귀신선로&수육+오미자배숙)’을 메뉴로 채택하며 빅 매치를 시작했다.

이어 두 사람의 대결을 놓고 심사위원들은 “술을 마시는 사람이 해장에 좋은 요리를 하게 됐다”며 이혜정이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런 상황에 윤은혜는 알찬 재료로 건강함과 감칠맛에 주력, 매생이 수타면에 이어 수타 홍시까지 만들며 역대 최다 쿡킹다운 면모를 발산했다.

이에 지지 않는 이혜정 또한 도끼 빗으로 콩나물 머리를 뜯는 주부 백 단 아이디어 내공과 함께 심사위원들이 놀라워하는 모습을 한 번 더 리플레이 하는 여유까지 발휘, 결승전을 위한 고군분투를 펼쳐 눈길을 사로잡았다.

마지막 심사에서는 단, 30분 안에 화려함의 절정인 고퀄리티 메뉴를 만들어 내며 멋진 경기로 실력을 자랑한 이혜정과 윤은혜는 각각 “프로의 냄새가 났지만, 해장보다 안주인 것 같다”, “주제와 적합한 요리”와 “용왕님에게 새로운 간을 이식 받은 느낌”이라며 대체적으로 극찬을 받았고, 극강의 맛을 보여준 윤은혜가 승리하며 왕좌의 자리를 지켰다.

어제가 생일이었던 윤은혜는 “미역국도 안 먹고 매생이 국만 먹었다. 하늘이 생일 선물을 준 느낌이다”라며 행복한 소감을 전했고, 그의 투혼에 전용준 캐스터까지 눈물을 보여 감동을 안겼다. 최선을 다했지만 아쉽게 쿡킹의 자리에 오르지 못한 이혜정은 연달아 “아쉽다”고 외치며 혹시 모를 다음을 기대케 했다.

자신의 한계치에 도전하며 맛 황홀경을 안겨줄 JTBC ‘쿡킹-요리왕의 탄생’은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JTBC '쿡킹-요리왕의 탄생' 영상 캡처

임의정 popnews@heraldcorp.com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323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283 [인디레이블탐방 X 뮤즈온] (85) 완성형 아이돌밴드 W24 뮤즈온 글로벌스타로 도약준비.. 2021.11.23 244
282 ‘국민가수’, 의문의 여섯 자리 ID 번호 비밀 해독 완료.. 2021.11.21 293
281 김동현->김유하 ‘숯속의 진주들’ 중간 1위… ‘국민가수’ 시청률 최고 15.2%.. 2021.11.19 302
280 김동현·이솔로몬·김유하·박광선·임지수, '국민콘서트' 마스터 점수 선두 질주.. 2021.11.19 280
279 이승윤→유희열, ‘뮤즈온’ 선정 신인 뮤지션 응원 “자신만의 컬러 잃지 않길”.. 2021.11.18 389
278 윤은혜, 첫 끼를 빼빼로 6개로…이러니 말랐지.. 2021.11.18 375
277 윤은혜, 못 하는 게 없네…뜨개질도 척척 해내는 ‘금손’.. 2021.11.17 241
276 '국민가수', 본선 3라운드 겨룰 25인 탄생..美친 라인업.. 2021.11.12 274
275 윤은혜, 사랑스러운 미소로 전한 근황 "좋은 일, 함께 해요" .. 2021.11.10 314
274 W24, 월드휴먼브리지 '다문화 인식 개선 캠페인' 독려.. 2021.11.06 227
273 '쿡킹' 왕좌 지키던 윤은혜, 아름다운 퇴장 "나를 더 사랑하게 돼".. 2021.11.05 285
272 '쿡킹' 윤은혜, 셰프들도 낯선 이색 재료 총동원..4연승 도전.. 2021.11.04 269
271 윤은혜, 뽀글뽀글 히피펌도 찰떡..존재 자체가 러블리♥.. 2021.11.02 292
270 30팀만 생존…더 치열해진 ‘국민가수’ 2021.10.31 280
269 윤은혜, 깜짝 라이브 방송 공지.."날 당황시킬 수 있는 기회".. 2021.10.27 377
268 윤은혜가 알려주는 ‘행복지수 올리는 법’ 2021.10.27 262
267 윤은혜, 이제 도예까지 하는 금손 "나의 첫번째 아이들".. 2021.10.26 273
266 '국민가수' 이병찬→임지수, 화제의 실력자들 빅매치 예고.. 2021.10.25 275
265 윤은혜, 일상도 화보 같은 가을 여신…청순美 폴폴.. 2021.10.24 295
264 '국민가수' 본선 진출자 42人 공개..최후의 승자 누구?.. 2021.10.23 292